- 수출바우처 총괄수행기관 협의회 개최 및 윤리·청렴 공동선언

코트라(사장 유정열)는 23일 서울 코엑스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김학도, 이하 중진공) 및 6개 유관기관과 함께 수출바우처 사업 활성화를 위한 협의회를 개최했다.

협의회에는 한국산업기술시험원(원장 김세종), 한국디자인진흥원 (원장 윤상흠),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사장 이백만), 한국표준협회(회장 강명수), 한국특허전략개발원(원장 이재우), 한국국제물류협회(회장 원제철)가 총괄수행기관으로 참여했다.

행사장 전경의 모습. (사진 = 중진공)<br>
행사장 전경의 모습. (사진 = 중진공)

이번 협의회에서는 수출바우처 추진 현황과 성과를 공유했으며, 중소·중견기업의 수출지원을 위해 기관 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뜻을 모았다. 총괄수행기관은 바우처 서비스의 품질을 관리하고, 분야별 수행기관(서비스 공급자)을 선정하고 있다.

2017년에 도입된 수출바우처사업은 디자인 개발, 홍보, 전시회 참가 등 다양한 수출 지원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제공해 기업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가 주관하며 코트라와 중진공이 관리기관을 맡는 수출바우처사업은 올해 예산이 1550억 원까지 확대됐고, 5000개 내외의 내수, 수출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 수행기관 약 2300여 개사가 연간 약 7800건의 바우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수출바우처사업 윤리·청렴 확산 공동 선언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임택규 한국국제물류협회 이사, 한상규 한국특허전략개발원 본부장, 강성주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본부장, 김윤태 KOTRA 중소중견기업본부장, 김문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본부장, 권오성 한국표준협회 본부장, 이용노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센터장, 김범태 한국디자인진흥원 실장. (사진 = 중진공)<br>
수출바우처사업 윤리·청렴 확산 공동 선언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임택규 한국국제물류협회 이사, 한상규 한국특허전략개발원 본부장, 강성주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본부장, 김윤태 KOTRA 중소중견기업본부장, 김문환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본부장, 권오성 한국표준협회 본부장, 이용노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센터장, 김범태 한국디자인진흥원 실장. (사진 = 중진공)

이 밖에도, 코트라와 중진공을 비롯한 협의회 참석기관들은 수출바우처사업의 청렴한 수행을 위해 윤리·청렴 확산 공동선언문을 발표해 청렴문화를 확산시키고 윤리경영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김윤태 코트라 중소중견기업본부장은 “수출 중소·중견기업에 맞춤형 수출지원 서비스를 더 효과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해 우리 기업들이 수출성과를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무역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