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일(화)부터 4일간 … UAE 등 4개국 바이어 225여 개사 참여
- 국가별 기술수출 전략 및 빅데이터‧메타버스 관련 강연도 진행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 이하 중진공)은 6월 7일(화) 부터 10일(금)까지 서울 중구 로얄호텔에서 ‘2022년 상반기 G-TEP 기술교류 상담회 &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7일(화) 밝혔다.

* G-TEP: Global Technology Exchange Platform

상담회에는 장한기술㈜ 등 국내 중소벤처기업 45개사와 UAE·인도네시아·태국·중국 등 4개국 해외 바이어 225여 개사가 참여한다. 우수기술을 보유한 국내기업과 기술 이전을 원하는 해외기업을 매칭해 온라인으로 1:1 상담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메타버스 플랫폼인 ‘게더타운’을 활용한 온라인 전시관도 운영할 예정이다. 가상 전시관에서 국내 참여기업이 보유한 기술 관련 정보를 제공해 해외 바이어가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국내기업과 기술을 만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중소벤처기업의 기술수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세미나도 진행한다. ▲7일(화) UAE 4차 산업시대의 빅데이터, ‘인공지능 그리고 우리’를 시작으로, ▲8일(수) 인도네시아 데이터 경제시대, 기업의 데이터-플랫폼-AI 경쟁력, ▲9일(목) 태국 제조 산업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추진 전략, ▲10일(금) 중국 기술 기반 제품의 해외 수출 실전 전략까지, 매일 한 가지 주제를 다룬다. 세미나는 유튜브로 생중계해 관심기업은 누구든 자유롭게 참여 가능하다.

김문환 중진공 글로벌성장본부장은 “기술교류는 국내기업에게는 신시장 진출의 기회를 제공하고, 현지국가는 우수 기술 도입을 통해 산업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상호 호혜적인 협력 모델”이라면서, “이번 G-TEP 기술교류 상담회가 참여기업 간 협업 기회 창출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무역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